본문 바로가기

[토끼집] 바람이 분다, 당신이 좋다

  • 입력 2015-11-12 16:26:48
  • 수정 2016-09-21 09:57:05
뉴스래빗 감성 콘텐츠 '토끼집(GIF)' 네번째

<편집자 주> '뉴스래빗'이 새로 선보이는 감성 콘텐츠 '토끼집(GIF)'. 움직이는 사진 파일인 지아이에프(GIF)를 활용해 한 컷의 감성과 정보를 전달합니다.

토끼집 네번째 이야기는 GIF 대신 짧은 토막 영상입니다. 바람과 낙엽이 구르는 소리를 함께 전해드리고 싶습니다. 스마트폰 등 모바일 '세로' 화면으로 보는데 최적화했습니다.



'바람이 분다, 당신이 좋다'

텅 빈 거리에 뒹구는 낙엽을 보며 문득 떠오른 말입니다. 이병률 작가의 여행산문집 제목이기도 합니다.

가을 거리에 찬 바람이 휑 불어도, 내 곁에 내 사람들이 있어 견딜 수 있어 외롭지 않습니다.

그 고마운 마음, 그 사람들에게 이번 '토끼집'을 전해보는 건 어떨까요?

'바람이 분다, 당신이 좋다'고요.



'뉴스래빗'은 한경닷컴 뉴스랩(Newslab)이 만드는 새로운 뉴스입니다. 토끼(래빗)처럼 독자를 향해 귀 쫑긋 세우겠습니다.

뉴스래빗이 만드는 다른 실험적 콘텐츠를 만나보세요.

책임=김민성 기자, 연구= 이재근 한경닷컴 기자 rot0115@hankyung.com
뉴스래빗 페이스북 facebook.com/newslabit
  • 페이스북 보내기
  • 페이스북에 저장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