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래빗LIVE] 문 대통령, '자유질문' 첫 신년기자회견 라이브

  • 입력 2018-01-10 10:04:53
  • 수정 2018-07-20 14:01:47
문 대통령, 질문 기자 직접 지명 방식
자유 질문에 대통령 다양한 현안 언급 기대


#래빗LIVE 문재인 대통령 신년 기자회견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10시부터 청와대 영빈관에서 취임 첫 신년 기자회견을 엽니다.

뉴스래빗은 '국민방송 KTV' 유튜브 계정의 기자회견 생중계를 연동해 [래빗LIVE]를 진행합니다.

대한민국 청와대 유튜브 캡처

이날 주목할 점은 기자 질문 및 대통령 응답 형식입니다. 내외신 출입기자를 문 대통령이 지목하면 자유롭게 질문하고, 답변하는 형식입니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의 다수 기자회견처럼 사전 조율없는 질문을 받는게 핵심입니다.

현안 관련 송곳 질문이 쏟아지고, 이에 문 대통령이 솔직한 의견과 국정 운영 방향을 밝힐 것으로 보여 관심이 높습니다. 개헌, 아랍에미레이트(UAE) 관련 이면 합의, 북한의 참가를 통한 평창동계올림픽 개최, 북한 핵무기, '일본 위안부' 합의, 적폐청산, 4차 산업 혁명, 가상화폐 대응방안, 국민 통합 등 다양한 현안에 대한 날카로운 질문이 쏟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청와대 신년 기자회견은 매해 국정운영 방향을 국민에게 알리는 자리입니다. 이번 회견이 주목받는 이유는 박근혜 전 정권에선 미리 출입기자 가운데 질문자를 선정하고, 준비한 답변을 읽는 등 짜맞추기 기자회견이라는 비판이 거섰던 탓이 있습니다.

이날 기자회견 참석 대상은 청와대에 출입하는 내·외신 출입기자 250여 명입니다. 문 대통령이 공식 기자회견을 하는 것은 지난해 8월 17일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 이어 두 번째입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먼저 20분간 신년사를 발표합니다. 이어 1시간에 걸쳐 ▲경제 ▲정치·외교·안보 ▲사회·문화·기타(평창동계올림픽 포함) 순으로 기자들 질문을 받는습니다. 특히 경제분야는 국민소득 3만 달러 달성과 삶의 질 높이기, 일자리 창출, 격차해소, 최저임금 인상 후속대책 등 질문도 많을 전망입니다.

#래빗 라이브 ? 뉴스래빗 페이스북유튜브 공식 계정에서 중계하는 라이브 뉴스. 현장 이슈를 실시간 여과없이 독자에게 전달하고, 중계 내용을 기반으로 정식 온라인 기사화합니다. '래빗 라이브'에 많은 참여 바랍니다.'뉴스래빗'에서 더 많은 실험적 뉴스를 만나보세요 !.!

김민성 한경닷컴 기자 mean@hankyung.com
뉴스래빗 페이스북 facebook.com/newslabi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lab@hankyung.com
뉴스실험실 뉴스래빗에서 토끼집을 짓는 기자입니다 !.!
  • 페이스북 보내기
  • 페이스북에 저장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