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래빗]
 만년필로 '슥', 잠도 '슥'… 
 낯선 아날로그 'ASMR' 

  • 입력 2018-01-16 15:39:28
  • 수정 2018-01-23 17:10:46
이어폰을 끼고 영상을 감상하세요

만년필 ASMR의 아날로그적 감성
만년필 덕후가 알려주는 깨알 지식
'손그림 그리기' 쓰기 인터뷰 시작 !.!


ASMR (autonomous sensory meridian response )
자율감각 쾌락 반응 : 뇌를 자극해 심리적인 안정을 유도하는 콘텐츠.

인터뷰이 '손그림 그리기 '
유튜브 구독자 13만, 만년필 손그림 및 글씨 영상 콘텐츠 제작
▽이어폰 착용 '사각사각' 만년필 ASMR

이 멀티미디어 콘텐츠는 만년필 ASMR로 잘 알려진 유튜버 '손그림 그리기' 서면 인터뷰를 재구성했습니다. 인터뷰는 인물 출연이나 육성이 아닌, 뉴스래빗의 질문에 '손그림 그리기'가 자신의 제작 방식인 만년필 쓰기 콘텐츠로 직접 써서 답하는 과정을 영상으로 촬영해 진행했습니다. 전체 영상 길이는 12분으로 다소 길지만, 익숙한 장소, 편안한 마음으로 이어폰을 꽂고 눈과 귀로 감상해보세요. 스스르 잠이 들지도 모릅니다 !.!

▷(뉴스래빗) 간단한 자기소개부터.
(손그림 그리기)"유튜버 3년차 '손그림' 입니다.
닉네임으로 비밀 활동 중이에요.
그림과 글로만 드러내고 싶어서
신비주의 아닌 신비주의를 고수합니다.
제 손과 목소리 외에는 모두 비밀이죠."

▷ 만년필 그림은 언제부터?
"초등학교때였나.
선물로 받은 만년필이 처음이였습니다.
(누구한테 받았는지는 기억이^^)
종이 긁는 소리나 느낌.
아날로그적인 감성이 즐거웠습니다.
그림도 그 시절부터 그리기 시작했어요."

▽ [ASMR] 뉴스래빗 캐릭터 손그림

▷ 만년필을 사용하는 특별한 이유?
"연필로 그려도,
볼펜으로 그려도 재미있지만
만년필 특유의 사각거림을 느껴요.
손도, 눈도 , 귀도 즐거워 만년필로 그립니다.
넓은 종이에 그림을 채워나가면 머리를 식히기도 좋아요.
새 잉크를 사면 잉크 테스트하느라 밤새 그리곤 합니다."

▷ 만년필의 매력은?
"만년필은 잉크가 터지면 세척해야하고,
관리가 까다로운 필기구예요.
그래서 더 애정이 더해집니다.
같은 글을 쓰더라도 만년필로 쓰면 좀 더
신중해지는 기분이죠.
저보다 나이가 많은 만년필을 쓸때면
경건해지기도 합니다. 하하"
▽ 만년필 덕후가 알려주는 깨알 지식
  • 만년필 관리 팁 : http://www.sinhancorp.co.kr/04_community/pen_use.asp
  • 만년필 기본사항을 알려주는 가장 기초적인 페이지라 많은 분들께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 만년필 고르는 법 : 비싼 필기구인 만년필 괜히 큰돈 투자해서 시작하실 때는 저렴한 만년필로 '과연 만년필이라는 필기구가 쓸만한가' 경험을 먼저 해보는걸 추천드립니다.
  • 국산 올리카 및 일제 프레피 등 3000~4000원 내외의 저렴한 만년필도 많아요.
  • "와 정말 재미있다"를 느끼고 싶으면 보급형 '라미 만년필'을 추천드립니다. 여러 제품군이 있는데 촉은 다 같은 촉을 사용 중이니 디자인과 색상을 보고 고르시면 좋습니다.
  • 참고로 제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만년필은 라미 '비스타'입니다. '사파리'와 같은 디자인이며 단지 재질이 투명한 차이 밖에 없습니다.
  • 만년필과는 조금 다르지만 그 조상격인 딥펜의 매력도 경험해보세요. 딥펜에 대한 설명은 영상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

#스몰스토리 ? 소담(小談), 작은 이야기입니다. 작아서 주목받지 못하거나 작아서 고통 받는 우리 일상을 담습니다. 사회적 약자와 소외된 가치의 시각으로 우리 사회를 바라보는 뉴스래빗 스토리랩의 일환입니다 !.!

책임= 김민성, 연구= 신용현 한경닷컴 기자 yonghyun@hankyung.com
뉴스래빗 페이스북 facebook.com/newslabi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lab@hankyung.com
뉴스 실험실, 뉴스 R&D센터 토끼들과 뉴스래빗 집을 짓는 사람입니다 !.!
안녕하세요 뉴스래빗 신용현입니다
  • 페이스북 보내기
  • 페이스북에 저장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